2020.02.23 (일)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0.0℃
  • 구름조금대전 1.6℃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3.4℃
  • 맑음부산 5.1℃
  • 맑음고창 3.4℃
  • 구름조금제주 7.6℃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경제

'이화 스타트업 52번가' 청년창업문화 열었다

이화여대, 예술·문화·기술이 결합된 청년창업 문화거리 조성

서대문구는 11일 오전 11시 이화여대 정문 인근 골목에 위치한 E∙Compagnion(이꼼빠뇽) 공방 갤러리 앞에서 ‘이화 스타트업 52번가’ 오프닝 행사가 열렸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과 최경희 이화여대 총장 등의 축하와 격려속에 오픈된 ‘이화 스타트업 52번가’ 프로젝트는 청년들이 기업가 정신을 학습하고 창업을 경험할 수 있도록 예술, 문화, 기술이 결합된 청년창업문화 거리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화여대가 서울의 대표인 상권이자 문화 중심지였던 이대 골목길의 빈 점포들을 활용, 스타트업 모델을 발굴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자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서대문구가 적극 지원했다.

이화여대의 도로명 주소인 이화여대길 52에서 착안된 52번가는 현재 대학생으로 구성된 6개 팀(HAH, JE.D, 위브아워스, 지홍, 데이그래피, 아리송)이 4곳의 스타트업 상점에 입주해 있으며 품목은 패션과 생활용품 등이다.

또 이화여대 조형예술대학 섬유예술과와 디자인대학원 크래프트디자인전공이 주관하는 2개의 ‘갤러리 & 아틀리에 E∙Compagnion’ 스타트업 매장도 운영되고 있다.

이화여대와 서대문구는 이 같은 청년 창업문화 조성과 육성을 통해 개성 있는 골목 상권 조성과 국내외 관광객 유입을 기대하며 나아가 주변 상인들과 공동사업을 개발하고 협력을 이루어 지속가능한 지역상권 발전 모델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향후 서대문구는 낙후된 골목을 정비하고 문화적 감성을 지닌 스마트 스트리트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방침으로 특히 이화여대와의 협업으로 디자인, IT, 건축공학 교수들의 재능기부를 통한 창업 전문교육과 멘토링 지원을 추진한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예방과 대응에 총력
서대문구가 구청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감염병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예방과 선제적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구는 입국 중국인 유학생에 대한 거주지와 연락처 파악 및 14일간의 자가 격리와 외출 자제를 위해 관내 대학에 적극적인 관리를 요청했으며, 어학당과 기숙사에 대한 특별한 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대학 관계자들을 소집해 회의를 개최했다. 또한 관내 초중고등학교와 대학교에 입학식과 졸업식을 가능한 생략하고 개최 시에도 외부인이 출입하지 않는 내부행사로 열 수 있도록 권고했다. 구는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과 임산부, 어린이, 영유아를 포함해 주민이 모이는 각종 행사와 회의를 취소 또는 연기할 수 있도록 각 직능단체와 유관기관에 요청했다. 종교시설에 대해서는 감염병 예방수칙 안내문을 부착하고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비치할 수 있도록 가능한 지원한다. 아울러 마스크와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를 적극 단속해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담보로 이득을 취하려는 이들이 응당한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중국인 방문객이 많은 게스트하우스와 음식점 등 지역 곳곳에 방역소독을 철저히 하는 한편, 혐오와 배척 행위를 막을 수 있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