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1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정재민 정의당 시당위원장 서대문구 지역위원장으로

다시, 서대문에 진보정치의 자부심을 만들 것 다짐

 

정의당 서울시당 당직 재보궐선거에서 서대문구 지역위원장에 정재민 후보(현 서울시당위원장)가 당선됐다. 21일 정의당 서울시당에 따르면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실시된 정의당 서울시당 당직 재보궐선거 결과 정재민 후보는 98.1%의 득표율(49.5% 투표율)로 서대문구 지역위원장에 당선됐다.

 

서대문구 부위원장에는 황경산 정의당 서울시당 정책기획국장, 김소망 서대문구 당원대회 준비위원, 김원식 전 동서울시민의힘 회원사업국장이 각각 당선됐다.

 

정재민 위원장은 주요 공약으로 △서대문에서 혁신재창당과 총선승리를 위해 나설 것 △월례당원모임, 당원소모임 등 당원모임 활성화 △지역과 중앙의 이슈, 진보정치의 의제를 함께 나누고 소통할 수 있는 소식지 발간 △주기적인 캠페인으로 정치활동 강화 △ 진보정치의 눈으로 서대문구 지역 권력 감시와 견제 △주민의 지지를 받는 조례제정 운동으로 존재감과 실력을 인정받는 활동을 할 것을 제시했다.

 

정 위원장은 “현재 정의당은 혁신재창당을 추진하고 있고 내년 총선에서 다시 진보정치의 부활을 준비하고 있다”며 “어려운 시기에 정의당을 지키고 있었던 서대문 당원들과 함께한다면 못할 것은 없다는 생각이다”고 말했다.

 

정의당 서대문구위원회는 7월 22일(토) 오후 2시 하의재 마을극장에서 <정의당 서대문구 당원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서대문구 당원들을 비롯해 지역시민사회단체 대표와 강은미 국회의원(비례, 광주 서구을), 전진희 진보당서대문구위원장, 우상국 보건의료노조 서울본부 정치위원장 등 내외빈 50여명이 참석했다. 이정미 당대표와 김영호 서대문구을 국회의원, 정의당 국회의원(배진교, 이은주, 심상정, 장혜영, 류호정)과 부대표(이현정, 이기중, 조귀제), 김창인 청년정의당 대표, 김진억 민주노총 서울본부장, 박진국 민주노총 서울본부 서부지역장, 윤미영 서대문여성회(준) 대표 등이 축사로 함께 했다.

 

정 위원장은 <서대문구 당원대회>에서 지역위원회를 다시 세우며 당원들의 참여를 위한 4개의 소모임 구성과 함께 서대문 지역에서 펼쳐나갈 6가지 꿈을 담은 ‘서대문 가자(GO)플랜’을 발표했다.

 

또한 “서대문구는 2018년 지방선거에서 정의당 기초의원 당선자를 배출한 지역이기도 하다”며 “다시 지역에 뿌리내리고, 주민들의 지지를 조직하는 진보정치의 부활을 준비하겠다. 다시 진보정치의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서대문을 만들어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서대문구 지역위원장에 당선된 정재민 위원장은 43세로 광주광역시 출생했으며 현 서울시당위원장과 너머서울 공동대표를 맡고 있으며 20,21대 영등포구갑 국회의원 후보와 2018년 지방선거 영등포구청장 후보로 출마한 바 있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언제나 국민을 가장 앞에 두고 겸허하게 뜻을 받들며 제대로, 똑바로 일하겠습니다.
김동아 서대문갑 국회의원 당선인(더불어민주당) 안녕하십니까 22대 총선 서대문구갑 당선자 김동아입니다. 저를 선택해주신 서대문구 주민 여러분들께 우선 큰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윤석열 정부에 대한 매서운 민심이 확실하게 드러난 선거였습니다. 윤석열 정부에 의해 망가진 대한민국을 바로잡고, 우리 서대문구 주민들의 민생을 챙기는데 집중하겠습니다. 서대문구에 출마를 하면서 산적한 지역현안이 많다는 것을 새삼 알게 됐습니다. 서대문구는 서울의 중심에 위치함에도 불구하고 여러 가지 제약으로 인해 제대로 발전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특히 지금 제 속도를 못 내고 있는 북아현2,3구역과 연희동 공공재개발이 제 속도를 내고, 충현동, 천연동, 홍제동 등의 재개발에 시동이 하루 빨리 걸리도록 집중하겠습니다. 비록 제가 야당 소속이긴 하지만, 지역발전에는 여야가 있을 수 없을 것입니다. 당파를 초월해 오세훈 서울시장님과 이성헌 서대문구청장님과 긴밀히 소통하며 지역 현안과 민원 해결에 빈틈이 없도록 꼼꼼하게 챙기겠습니다. 이번 선거를 치르면서 국민들의 시선은 매우 날카롭고, 판단은 서릿발 같다는 것을 새삼스레 느꼈습니다. 민주당을 향해 보내주신 압도적인 지지가 결코 민주당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