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2℃
  • 구름조금강릉 28.2℃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조금울산 23.2℃
  • 맑음광주 26.6℃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많음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4.3℃
  • 구름조금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3.3℃
  • 구름많음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문화체육

서대문구리틀야구단 전국대회 우승

엄찬식선수 모범상, 황상훈 최우수감독상, 김영호단장 공로상

URL복사

서대문구리틀야구단(단장 김영호)이 제5회 속초시장기 전국리틀야구대회에서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지난 8월15일을 시작으로 8월24일 결승전 및 폐막식에 이르기까지 A조 57개팀, B조 57개팀 등 2개조로 편성되어 토너먼트 방식으로 설악야구장, 설악중학교 야구장 등 4개 구장에서 진행된 경기에 서대문구 리틀야구단은 B조에 편성돼 경기를 치뤘다.

8월17일 용인시 기흥구리틀야구단과의 첫경기 10대 1승을 시작으로 안양시 리틀야구단, 성북구 리틀야구단, 마포구 리틀야구단에 이어 김해시 리틀야구단을 이기고 결승전에 진출했다.

아쉽지만 결승전 우천으로 인해 부산 서구리틀야구단과의 승부를 가르지 못하고 공동 우승으로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2015년들어 각종 전국대회 참석했으나 번번히 8강전 및 4강전에서 탈락의 고배를 맛보았으나 중학교 1학년생이 참가할 수 있는 마지막 대회인 이번 대회에서 엄찬식, 윤영진(이상 충암중 1학년), 배헌렬(경원중 1학년), 박경준(영동중 1학년), 최용하(신흥중 1학년), 유한종(이대부중 1학년)등의 선수들의 열정으로 2010년 창단이래 첫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서대문구 리틀야구단은 현재 명지전문대학의 지원 및 협조로 명지전문대학의 운동장에서 훈련하고 있으며 김영호 단장, 황상훈 감독, 김동연 코치님(현 안산공고 코치)의 지도 아래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한겨울에는 전남 고흥의 녹동항으로 3주간의 동계전지훈련을 실시하는 등 강도 높은 훈련을 실시해 우승이라는 좋은 결과를 이끌어 냈다.

한편, 서대문구 리틀야구단은 서대문구 거주 어린이들뿐만 아니라 인접한 은평구, 마포구, 종로구 등의 지역에 있는 어린이들까지 야구선수에 대한 꿈과 희망을 안고 땀 흘리며 훈련하여 인성, 체력, 야구실력을 향상해 가고 있는 건전하고 유익한 스포츠 단체다.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들을 가지고 있으며 특히 학부모들은 자식의 미래와 훗날 후회하지 않을 수 있도록 경제적인 지원을 하고 있으나 많은 어려움이 있는 실정이다.

이번 우승을 계기로 서대문구의 미래가 될 이들을 위해 서대문구 체육회나 생활체육회 등 사회단체의 적극적인 후원과 지원을 통해 보다 활기찬 미래를 만들어 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D-23 6.1지방선거 서대문구청장 후보자 공천 확정
오는 6월1일 실시하는 제8회 전국동시 지방선거의 서대문구청장 후보자 대진표가 확정되었다. 현 문석진 구청장의 3진 아웃으로 인해 새로운 인물들로 경선을 치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의 양자 대결구도로 3자간 경선을 거쳐 확정된 더불어민주당의 박운기 공천자와 역시 3자간 경선을 거쳐 공천이 확정된 이성헌 후보가 본선에서 맞붙게 되었다. 가장 먼저 예비후보로 등록한 후 적극적인 경선레이스에 돌입했던 더불어민주당 박운기 공천확정자는 제4대, 5대 서대문구의회 의원을 역임한 후 서울시의회에 도전 제 8대, 9대 서울시의원을 지냈으며 특히 예결특위 위원장을 서대문구 발전에 기여한바 크며 특히 4년전 구청장에 도전했으나 경선도 치르지 못하고 물러난뒤 와신상담, 경선을 거쳐 공천을 확정받았다. 서대문의 운과 기를 자처하는 박운기 공천확정자는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서대문구를 ESG 명품도시로 만들겠다며 오늘을 위해 20년간 준비한 서대문형 ESG는 교육과 기술, 환경이라는 세가지 주요한 가치로 이를 동려삼아 우리 서대문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명품도시로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대학과 구민이 초중고생이 함께 어우러지고 학부모들의 근심과 걱정을 덜어낼 수 있는 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