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동두천 22.7℃
  • -강릉 21.9℃
  • 흐림서울 24.0℃
  • 흐림대전 23.3℃
  • 흐림대구 25.0℃
  • 박무울산 21.8℃
  • 흐림광주 23.4℃
  • 박무부산 22.1℃
  • -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20.9℃
  • -보은 22.6℃
  • -금산 22.1℃
  • -강진군 22.2℃
  • -경주시 23.0℃
  • -거제 21.8℃
기상청 제공

경제

신촌서 청년창업기업 등 문화마켓 열려

사회적경제기업과 청년창업기업 46개, 청년마케터 39명 참여

서대문구가 오는 일요일인 이달 24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신촌 연세로 ‘주말 차 없는 거리’에서 사회적경제기업과 청년창업기업이 함께하는 ‘신촌문화마켓’이 열려 대 성황을 이뤘다.

(재)서울산업진흥원과 공동 주최하는 이날 행사에는 사회적경제기업과 청년창업기업 46개, 청년 마케터 39명이 참여해 다양한 상품을 전시, 판매했으며 또 ▲한국와인소비자협동조합의 ‘나만의 와인만들기’ ▲함께하는여성협동조합의 ‘목걸이 만들기’ ▲흥문화예술협동조합의 ‘캘리그래피 텀블러 만들기’ 등 체험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펼쳐졌다.

서울시청년마케터가 기획 추진하는 ‘삼삼한 의원’이라는 제목의 이벤트도 눈길을 모은다.

고민을 적어 내면 증상에 따라 모의 처방전과 쇼핑 추천기업 목록을 작성해 주는데, 모의 처방전을 들고 물품을 구입한 고객에게는 청춘응원스티커가 담긴 일명 ‘만병통치약’을 선물했다.

▲태권도, 케이팝, 현대무용, 사물놀이를 접목한 퓨전 태권무 ▲댄스, 랩, 소리가 융합된 마술 ▲‘당신만을 위한 단 하나의 노래’ 등 ‘흥문화예술협동조합’이 기획한 공연무대도 행사를 더욱 풍성한 축제의 장으로 만들었다.

사회적경제기업과 청년창업기업의 지속적인 성장과 판로 개척, 홍보를 위한 ‘2016 신촌문화마켓’은 6월 19일, 9월 4일, 10월 16일 등 올해 3차례 더 열릴 예정이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주이삭 의원, 지하보행네트워크 사업 강력 비판
“시민 안전문제 제대로 짚지 못하고 과소 책정한 사업비 495억을 누가 믿나?” “‘시민의 발’인 3호선 지하철이 멈출 수도 있는 상황, 꼭 해야 하나?” 495억 ‘부실’ 용역보고서로 진행한 ‘졸속’ 재정투자심사 … 다시 진행해야 주이삭 서대문구의원(충현,천연,북아현,신촌동)은 지난 18일 서대문구의회 2층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하보행네트워크 사업 문제점을 강하게 지적했다. 주이삭 의원은 “현재 495억 예산을 산출한 ‘홍제역~홍은사거리 구간 지하보행네트워크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보고서’는 철저히 집행부의 사업 추진을 위한 ‘맹탕보고서’”라고 말했다. 또한 주 의원은 “아무리 기본계획과 타당성 조사를 위한 용역이라지만 500억원에 가까운 구민 혈세를 책정할 정도라면 상당히 내실 있게 구성되어야 하나 그렇지 못했다”며 “허점이 다수 발견되면서 졸속으로 추진되고 있는 것 아닌지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시민 안전문제 제대로 짚지 못하고 과소 책정한 사업비 495억을 누가 믿나?” 주 의원은 먼저 지하보도와 3호선 홍제역 연결부에 위치하고 있는 ‘환기구’를 이전해야 함에도 이를 예측하지 못하고 산출한 사업비를 문제 삼았다. 작년 10월 작성된 용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