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0.7℃
  • 흐림대전 3.4℃
  • 연무대구 8.4℃
  • 구름조금울산 13.2℃
  • 박무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2.0℃
  • 흐림고창 2.9℃
  • 박무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의정

조상호 의원, 올해를 빛낸 한국인 대상 의회부문 대상

서울시의 안정과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한 공로 인정받아

URL복사

조상호 서울시의원

 

서울시의회 조상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 서대문4)은 ‘2020 올해를 빛낸 한국인 대상’ 시상식에서 의회부문인 ‘올해의 의회발전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 12월 16일 오후 2시 한국 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된 ‘2020 올해를 빛낸 한국인 대상’은 시상식 조직위원회, 국회출입기자클럽, 한국언론연합회, 선데이뉴스, 대한방송뉴스 공동 주최·주관으로 개최되었다. 이번 시상식은 ▲의정부문 ▲행정부문 ▲의회부문 ▲국가공헌부문 ▲사회공헌부문 ▲미래경영부문 ▲고객만족부문 ▲혁신기술부문 ▲혁신경영부문 ▲교육부문 ▲의료부문 ▲문화예술부문 등 부문에서 우수한 전문성과 뛰어난 리더십을 바탕으로 책임을 다하고 미래 발전에 공헌한 자랑스러운 한국인을 대상으로 매년 개최되는 행사이다.

 

조상호 의원은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으로서 올해 코로나19 위기사태와 박원순 서울시장 궐위라는 전례없는 서울시의 위기 상황속에서 중심추 역할을 하며 빠르게 혼란을 잠재우고 안정적인 시정을 유지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하였다.

 

또한 지방자치분권 및 자치재정 강화를 위해 국회와 행정안전부에 건의문을 전달하는 등 적극적으로 활동하였으며, 지방의회의 숙원이었던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통과시키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의회부문 ‘의회발전대상’을 수상하였다.

 

한편, 조상호 의원은 수상의 영예를 시민에게 돌리며 “시민 여러분의 굳건한 지지로 인해 흔들림 없이 시민만을 생각하는 의정활동을 할 수 있었다.”며 “다가오는 신축년 새해에도 서울시민의 안전 제고와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공공재개발 사업지 자치구별 최소한 1곳씩 선정해야
김호진 시의원 (제2선거구) 공공재개발 최종 시범사업지 선정을 둘러싼 경쟁에 불이 붙은 가운데, 필연적으로 재개발 소외지역이 발생할 수밖에 없어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균등한 기회 보장 필요성이 제기됐다. 서울특별시의회 김호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서대문2)은 16일 제298회 정례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공공재개발 시범사업은 시민의 주거안정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정책이다”면서 “공적지원을 통해 이루어지는 만큼, 재개발 소외지역이 발생하지 않도록 자치구별 최소한 1곳의 사업지 선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최근 공공재개발 후보지 공모 결과 19개 자치구에서 총 70곳의 사업지가 접수됐다. 이 중 과거 정비구역으로 지정됐다가 사업지연 등으로 해제된 지역 24곳이 신청했고, 절반가량은 정비사업 미지정구역으로,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지역에서 대거 신청했다. 이러한 공공재개발의 흥행은 서울시의 미진했던 재개발 사업에 대한 염원과 낙후된 주거환경이 개선될 수 있다는 시민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신청 사업지 모두 우열을 가릴 것 없이 참여 열망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애석하게도 모든 사업지가 개선된 주거환경으로 거듭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접수된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