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8 (월)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13.3℃
  • 연무서울 10.6℃
  • 맑음대전 12.0℃
  • 박무대구 6.4℃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9.4℃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12.7℃
  • 맑음제주 13.7℃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8.9℃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1.9℃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문석진 구청장, 유네스코 웹세미나에서 주제 발표

'코로나19 이후의 새로운 교육 거버넌스 및 파트너십' 주제로

URL복사

문석진 구청장이 ‘2020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 네트워크’(UNESCO Global Network of Learning Cities) 웹세미나에서 ‘코로나19 이후의 새로운 교육 거버넌스 및 파트너십’이란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우리 시간으로 지난 20일 오후 8시(중부유럽 시간 오후 1시)에 개최된 이 세미나는 전 세계 55개국 173개 평생학습 회원도시가 참여하는 국제 행사로 성대하게 열렸다.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UIL, UNESCO Institute for Lifelong Learning) 프로그램 전문가 마리 머큐리가 진행하며 남아프리카공화국 자격 관리국(South African Qualifications Authority : SAQA) 대표인 줄리 레디가 개회사를 맡아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 문석진 구청장과 세계 지방정부 연합(United Cities and Local Governments : UCLG) 학습파트 디렉터 세라 호플릭 드 듀케 등이 주제 발표를 가졌다.
문석진 구청장은 서대문구가 코로나19 이후 서울시서부교육지원청과 협약해 온라인 기기 및 무선통신 장비를 학교에 지원하고 교사의 온라인 수업 역량을 지원하는 TA(Teaching Assistant)를 파견하는 등 온라인 개학을 지원해 온 성과를 발표했다.
또한 다음 달 개관 예정인 평생학습관·융복합인재교육센터의 프로그램을 준비하면서 대학과 협력해 향후 교육 변화에 맞는 과정을 개발하고 50여 명의 재능기부 프로젝트를 기획하는 등, 다양한 네트워크를 활용해 온 성과도 소개해 많은 호응을 얻기도 했다.
유네스코 평생학습연구소(UIL) 주관으로 약 1시간 동안 세미나는 코로나19로 교육을 지속하는 데 심각한 문제에 직면하고 있는 국제적 상황을 공유하고 해결 방안을 나누는 온라인 화상 세미나로 진행됐다.
문석진 구청장의 주제 발표 후 유네스코 글로벌 학습도시의 참가자들이 코로나19에 대응한 교육 우수사례 등에 대해 논의했으며 이번 세미나 영상은 유튜브를 통해서 볼 수 있다.
한편 서대문구는 지난해 10월 ‘학습도시’ 운영에 괄목할만한 성과를 보여준 도시에게 주어지는 ‘유네스코 학습도시상’(UNESCO Learning Cities Award)을 수상한 바 있다.
신지윤 기자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식 개최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식이 지난 11월17일 독립의 역사적 상징성이 높은 장소인 서대문독립공원 내 순국선열추념탑에서 의미 있게 진행됐다. ‘큰 나인 조국을 위해 작은 나를 바친 순국선열들이 계셨기에 오늘 우리가 있다’는 사회자의 멘트로 시작된 이날 기념식은 정세균 국무총리를 비롯 김원웅 광복회장과 국가보훈처 관계자, 문석진 구청장등 많은 내외 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엄숙하게 진행됐다. 또한 김원웅 광복회장은 1945년 12월23일 광복 후 처음으로 개최된 순국선열추념식에서 정인보 선생이 직접 쓰고, 백범 김구 선생이 선열 제단에 봉정한 순국선열추념문을 낭독해 그날의 감동을 되새겼다. 특히, 민족대표 33인 중 1인으로서대문 감옥에서 순국하신 고(故) 양한묵 선생의 고손 양소운 양 등 4명의 독립유공자 후손과 군악병의 선도하고 국민대표 15명이 영상으로 참여한 가운데 다함께 애국가를 4절까지 제창해 나라사랑의 뜨거움으로 행사장을 물들였다. 이어 1928년 경남 마산 호신학교의동맹휴학을 주도했던 고(故) 나영철 님 등 다섯 분의 유족들에게 독립유공자 표창도 실시했다. 또한 정세균 국무총리는 기념사를 통해 “이 땅에 태어나서 인생을 마치는 날까지 넉넉하고 만족
무엇이 주민 소통인가
어제 신촌동에서는 지난 3년 3개월간 주민 의견 단 한번 구하는 일 없이 속전속결로 이뤄져온 ‘신촌동 주민센터 복합화 사업’ 관련해 주민이 구청장을 불러내어 한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이 행사는 주민들이 작년부터 꾸준하게 요청해온 ‘주민공청회’라는 이름을 달았지만, 서대문구는 구청 홈페이지에 공지 한번 하지 않았고, 동네 곳곳에 현수막 한장 걸린 적도 없이 진행되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업에 관심 있고 목소리를 내고 싶었던 주민들은 코로나 방역수칙을 지키며 알음알음 공청회에 참석하셨고, 2시간에 걸쳐 구청장의 일방적인 “그간 의회에도 주민들에게도 다 알려왔는데 이제와서 왜 이러는지 모르겠다”는 답변을 들었습니다. 우리 의회에선 분명 주민공청회 등 주민의견수렴 절차를 지키라는 얘기를 공개적인 회의에서 발언해왔습니다. 2019년 3월 18일 제250회 서대문구의회 제1차 재정건설위원회 회의에서 같은 지역구이자 존경하는 이동화 의원님께서 직접 언급하셨던 기록이 있습니다. 저역시 비공식적으로 구청 직원들에게 요구해왔지만 하도 이행하지 않길래 지난 9월 구정질문으로 ‘주민에 대한 배려가 없다’고 지적했고, 예결위원장이었던 지난 결산 때 이 사업에 필요한 추가예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