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동두천 22.7℃
  • -강릉 21.9℃
  • 흐림서울 24.0℃
  • 흐림대전 23.3℃
  • 흐림대구 25.0℃
  • 박무울산 21.8℃
  • 흐림광주 23.4℃
  • 박무부산 22.1℃
  • -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20.9℃
  • -보은 22.6℃
  • -금산 22.1℃
  • -강진군 22.2℃
  • -경주시 23.0℃
  • -거제 21.8℃
기상청 제공

자치

'점자·화면해설·모바일'로 구정 소식 제공

음성 해설 있는 '영상 소식지', 서울시 자치구 최초 제작

서대문구는 지면 인쇄물로만 발행해 오던 서대문구 월간 소식지 ‘서대문마당’을 이달부터 점자와 화면 음성해설로도 제공하는 한편 기존 모바일 소식지에 대한 접근성도 높였다고 2일 밝혔다.

구는 정보취약계층의 정보접근권 향상을 위해 매월 점자 소식지를 발행한다. 총 50면에 걸쳐 기획특집, 문화행사, 동네소식, 행정정보 등을 담고 희망하는 관내 시각장애인 30명에게 우편 발송한다.

또한 구는 점자를 읽지 못하는 시각장애인과 저시력 주민들을 위해 ‘소리로 보는 서대문마당’을 매월 제작한다.

유튜브에서 ‘서대문마당’으로 검색하거나 PC와 스마트폰에서 서대문구 홈페이지(구정소식⇒서대문미디어)로 들어가면, 화면해설이 있는 영상 소식지를 만날 수 있다.

이 같은 소식지 제작은 서울시 자치구 가운데 서대문구가 처음이다. ‘화면해설’이란, 영상에 나오는 행동, 의상, 몸짓, 상황 등을 현장영상해설사가 음성으로 설명하는 것을 말한다.

아울러 서대문구는 이달부터 ‘모바일 서대문마당’의 접근성과 기능을 높였다.

기존에는 스마트폰에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야 했지만 이제는 서대문구 모바일 홈페이지나 블로그(https://blog.naver.com/sdmstory)로 들어가도 전자책 형식의 ‘서대문마당’을 볼 수 있다.

여기에서 전화번호를 누르면 담당 부서와 연결이 되며 모바일로 편리하게 기사를 공유할 수도 있다.

문석진 구청장은 “보다 많은 구민 분들이 구정 소식을 편리하게 접하실 수 있도록 서대문마당 제공 방식을 다양화했다”며 “앞으로도 정보 공유를 통한 주민과의 소통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주이삭 의원, 지하보행네트워크 사업 강력 비판
“시민 안전문제 제대로 짚지 못하고 과소 책정한 사업비 495억을 누가 믿나?” “‘시민의 발’인 3호선 지하철이 멈출 수도 있는 상황, 꼭 해야 하나?” 495억 ‘부실’ 용역보고서로 진행한 ‘졸속’ 재정투자심사 … 다시 진행해야 주이삭 서대문구의원(충현,천연,북아현,신촌동)은 지난 18일 서대문구의회 2층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하보행네트워크 사업 문제점을 강하게 지적했다. 주이삭 의원은 “현재 495억 예산을 산출한 ‘홍제역~홍은사거리 구간 지하보행네트워크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보고서’는 철저히 집행부의 사업 추진을 위한 ‘맹탕보고서’”라고 말했다. 또한 주 의원은 “아무리 기본계획과 타당성 조사를 위한 용역이라지만 500억원에 가까운 구민 혈세를 책정할 정도라면 상당히 내실 있게 구성되어야 하나 그렇지 못했다”며 “허점이 다수 발견되면서 졸속으로 추진되고 있는 것 아닌지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시민 안전문제 제대로 짚지 못하고 과소 책정한 사업비 495억을 누가 믿나?” 주 의원은 먼저 지하보도와 3호선 홍제역 연결부에 위치하고 있는 ‘환기구’를 이전해야 함에도 이를 예측하지 못하고 산출한 사업비를 문제 삼았다. 작년 10월 작성된 용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