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동두천 22.7℃
  • -강릉 21.9℃
  • 흐림서울 24.0℃
  • 흐림대전 23.3℃
  • 흐림대구 25.0℃
  • 박무울산 21.8℃
  • 흐림광주 23.4℃
  • 박무부산 22.1℃
  • -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20.9℃
  • -보은 22.6℃
  • -금산 22.1℃
  • -강진군 22.2℃
  • -경주시 23.0℃
  • -거제 21.8℃
기상청 제공

자치

북아현동 60대 주민, 장애 어르신 정성으로 돌봐

북아현동 60대 주민, 장애 어르신 정성으로 돌봐

부모님께 못 다한 효도, 이웃의 장애인 홀몸어르신께

 

서대문구는 공공근로에 참여하고 있는 북아현동의 60대 주민 A씨가 저소득 장애 어르신을 정성껏 돌봐 주위에 귀감이 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북아현동주민센터에서 환경미화 등을 맡고 있는 이 미담의 주인공은 최근 자신의 모친이 별세하자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께 효도하는 마음으로 봉사하고 싶다’는 뜻을 동주민센터 주민복지팀에 전했다.

이에 북아현동주민센터는 청각장애와 시각장애로 거동이 불편한 관내 한 기초생활수급 홀몸어르신을 연계시켰다.

이 어르신은 앞이 잘 보이지 않아 혼자 식사를 챙기기 어려웠고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도움의 손길이 더욱 필요한 상황이었다.

A씨는 자신의 공공근로 급여를 쪼개 손수 음식을 만들고 어르신을 방문해 식사를 도와드리고 있다. 어르신이 치아가 좋지 않아 부드러운 맞춤형 음식으로 준비하는 세심함도 잊지 않는다.

A씨는 말벗이 되고 스트레칭도 함께하면서 어르신의 건강도 돌본다. 이 어르신은 “귀도 안 들리고 눈도 안 보여 힘든데 우리 집에 와 줘서 정말 고맙다”며 매번 헤어질 때마다 A씨를 오래도록 배웅한다.

북아현동주민센터의 한 관계자는 A씨가 이 할머니 외에도 대여섯 분의 어르신께 이 같은 음식 나눔 봉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권헌육 북아현동장은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을 위한 이 같은 나눔은 따뜻한 사회를 위한 모범 사례”라며 “민관이 더욱 협력해 지역사회 내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주이삭 의원, 지하보행네트워크 사업 강력 비판
“시민 안전문제 제대로 짚지 못하고 과소 책정한 사업비 495억을 누가 믿나?” “‘시민의 발’인 3호선 지하철이 멈출 수도 있는 상황, 꼭 해야 하나?” 495억 ‘부실’ 용역보고서로 진행한 ‘졸속’ 재정투자심사 … 다시 진행해야 주이삭 서대문구의원(충현,천연,북아현,신촌동)은 지난 18일 서대문구의회 2층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하보행네트워크 사업 문제점을 강하게 지적했다. 주이삭 의원은 “현재 495억 예산을 산출한 ‘홍제역~홍은사거리 구간 지하보행네트워크 기본계획 및 타당성 조사 용역보고서’는 철저히 집행부의 사업 추진을 위한 ‘맹탕보고서’”라고 말했다. 또한 주 의원은 “아무리 기본계획과 타당성 조사를 위한 용역이라지만 500억원에 가까운 구민 혈세를 책정할 정도라면 상당히 내실 있게 구성되어야 하나 그렇지 못했다”며 “허점이 다수 발견되면서 졸속으로 추진되고 있는 것 아닌지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시민 안전문제 제대로 짚지 못하고 과소 책정한 사업비 495억을 누가 믿나?” 주 의원은 먼저 지하보도와 3호선 홍제역 연결부에 위치하고 있는 ‘환기구’를 이전해야 함에도 이를 예측하지 못하고 산출한 사업비를 문제 삼았다. 작년 10월 작성된 용역